[부음] 진 제랄드(Gerald Peter Wilmsen) 신부 선종

성골롬반외방선교회 제랄드 피터 윌름센(한국명 진 제랄드) 신부가 4월 6일(현지 시각) 미국 로드 아일랜드 브리스톨에 있는 던힐 재활요양원에서 선종했습니다. 향년 87세. 1934년 미국에서 태어난 그는 1959년 사제품을 받고 이듬해 11월 한국에 도착하여 1961년 춘천교구 죽림동주교좌성당을 시작으로 춘천교구, 제주교구, 부산교구, 서울대교구에서 본당사목을 주로 하였습니다.

1988년에는 중국으로 파견되어 2000년까지 우한과 광저우에 있는 대학에서 영어를 가르쳤고, 중간에 잠시(2~3년) 미국으로 발령 받아, LA 한인 센터에 거주하며 성소 담당을 하였습니다.

진 제랄드 신부는 미국 시카고 데일리 대학에서 광대학을 공부하기도 했는데, “엉터리 아저씨”, “젤리과자 제리”라는 이름의 광대로 변신하여 병원에서 환자를 위로하거나 본당사목 안에서 배운 공부를 활용하였습니다.

그가 직접 그린 이 (어릿)광대 자화상에서도 엿볼 수 있듯이 진 신부는 유머러스하고, 따뜻함을 지닌 정 많은 선교사이자 친구였습니다. 한국에서도 신자들과 동료 선교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한국을 떠난 지 오래되었어도 은퇴살이를 하면서 매번 한국 소식을 챙겨 들을 정도로 한국에 관한 애정이 깊었습니다.

착한 목자로서 한평생 성실하게 살았던 진 제랄드 신부를 기억해 주시고, 영원한 천상 행복을 누리도록 기도해 주시기를 청합니다.

장례미사는 브리스톨 성 골롬반 성당에서 봉헌한 후, 유해를 이 지역 성 마리아 묘원에 안치할 예정입니다. 코로나로 인하여 추모 미사는 진 제랄드 신부의 생일인 9월 17일에 위스콘신 하워드에 있는 성 요셉 본당에서 봉헌하기로 했습니다.

“주님, 당신의 충실한 사제 진 제랄드 신부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영원한 빛을 그에게 비추소서. 아멘.”

***진 제랄드 Gerald Peter Wilmsen 신부**

출생: 1934년 9월 17일 미국 시카고
사제서품: 1959년 12월 19일 미국(현 헤롤드 대주교 집전)
한국 도착: 1960년 11월
1961년 춘천교구 죽림동 보좌
1963년 춘천교구 홍천 서석 보좌
1964년 춘천교구 구인란 주교 비서
1968년 춘천교구 홍천 서석 주임
1969년 춘천교구 동해시 묵호 남호학교 교장
1972년 제주교구 중앙주교좌 주임
1973년 제주교구 서귀복자 주임
1976년 서울대교구 신정동 주임(본당 설립)
1980년 부산교구 아미동 주임
1985년 부산교구 만덕동 주임
1988년~2000년 중국
1997년~1998년 미국지부
2000년 미국 귀국
선종: 2021년 4월 6일
안장: 미국 로드 아일랜드 브리스톨 성 마리아 묘원

By |2021-04-08T15:44:47+09:002021-04-08|골롬반 소식|0 댓글

골롬반 선교사들의 이야기를 이웃에게 들려주세요.

Go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