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젊은이선교체험(대만) 후기 – 하모니 홈(19.8.2)

** 지난 8월 1일부터 8월 6일까지 대만으로 젊은이 선교체험을 무사히 다녀왔습니다. 참석한 분들이 쓴 체험수기를 올립니다. 골롬반은 하느님을 만나고 그 부르심에 응답하고자 하는 분들을 기다립니다. **

 

8.2(금) 하모니 홈

– 장성민 사도요한 –

 하모니 홈을 방문하기 전에 두려움이 있었습니다. 이곳은 HIV/AIDS(후천성면역결핍증) 환자들을 돌보는 단체라고 들었을 때 위험하지 않을까? 라는 걱정이 있었지만 생각보다 사람들의 표정들도 밝았고 마음이 열려서 놀랐습니다. 비록 언어는 통하지 않아서 어려움이 있었지만 그분들과 식사도 같이 하고 몸짓으로 조금이나마 소통도 하고 그동안 있던 편견이 조금씩 깨졌고 이들도 일상생활 속에서 소외되고 많이 외로움 속에 살아가는 모습을 보고 미안하고 안쓰러웠습니다. 

  그동안 살아오면서 텔레비전, 인터넷 등으로 보면서 위험한 병이라고 인식할뿐 이들은 나와 상관없는 사람이고 삶 안에서는 무관심이었습니다. 강의를 들으면서 영상을 시청할 때 길거리에서 에이즈환자를 다른 사람들의 눈치를 보지 않고 누군가의 한명이 용기 내어서 않아 주면서 차례로 한사람씩 안아주는 장면을 보면서 감동적이었습니다. 성당에서도 많은 장애인들이 있는데 저는 그들을 챙겨야 된다는 부담 때문에 회피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이 영상을 보면서 우리 일상생활의 편견을 보면서 용기내는 시민을 보면서 제자신이 많은 반성을 하게 되었던 것 같습니다. 저도 아직도 편견이 많이 사라지지 않았지만 항상 은총을 주시는 하느님 사랑안에 감사하고 행복해하고,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서 사랑을 나누는 삶을 살 수 있도록 응원합니다.

 

2019-09-24T14:35:38+09:002019/09/23|사진과 영상, 성소국, 성소국 소식|